사회복지법인‘백송’, 충북교육청에 초등학교 불우학생 생활지원금 전달

사회복지법인 ‘백송’ 조성연 사무총장은 12월 27일(금) 충청북도교육청을 방문하여 김병우 교육감에게 초등학교 불우학생 생활지원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생활지원금은 10개 시군에서 선정된 가정 형편이 어려운 초등학생 100명에게 1인당 20만원씩 12월중에 지급될 예정이다. 

김병우 교육감은 사랑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송승헌 이사장에게 “사랑의 손길이 필요한 어려운 초등학생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매년 도움을 주어 고맙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사회복지법인 ‘백송’은 2011년도부터 매년 2,000만원씩 도내 초등학교 불우학생들을 위해 후원금을 지원하고 있다.

 

답글 남기기